All News > 한국어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Taekwondo confirmed for LA Olympics 2028
태권도, 2028 LA 올림픽 종목 최종 확정. 8회 연속 쾌거
기사입력: 2022/02/03 [18:08] ⓒ wtu
WTU

 

  © Taekwondo at the London Olympics (WTU)

 

The International Olympic Committee (IOC) Session today confirmed Taekwondo’s place on the Olympic Games Los Angeles 2028 initial sports programme, marking the eighth consecutive time the sport has been part of the world’s greatest sporting event.

 

Taekwondo was confirmed alongside 27 other sports on the programme during the IOC Session in Beijing.

 

Speaking following the announcement, World Taekwondo President Chungwon Choue said:

“We are delighted and honoured that once again we will have the pleasure of watching the world’s best Taekwondo athletes compete at the Olympic Games in LA. Taekwondo has come a long way since its Olympic debut at Sydney 2000 and it is now one of the most inclusive and exciting sports on the programme. We will continue to work hard together for a well-governed World Taekwondo and deliver fair and exciting competitions. At World Taekwondo we are committed to ensuring that Taekwondo is not just the most dynamic and appealing sport possible, but that it also continues to promote and instill values that contribute to a better society.”

 

Following Taekwondo’s debut at Sydney 2000, World Taekwondo has implemented a number of reforms and innovations to make the sport fairer, more transparent and more exciting. From London 2012, the game-changing Protector and Scoring System (PSS) was introduced which ushered in a new era for Taekwondo, providing athletes with greater protection and greater certainty and transparency in officiating. World Taekwondo has also made a series of changes to the rules and scoring system to encourage more exciting techniques and embraced the latest technological advances, such as the use of instant 4D replays, to enhance the viewer experience.

 

World Taekwondo has grown around the world with 211 Member National Associations, including most recently Vatican City, making it one of the world’s largest International Federations in terms of global representation. It has also dramatically developed Para Taekwondo which made its Paralympic Games debut at Tokyo 2020. Following the success of the sport’s debut, the International Paralympic Committee (IPC), recently announced an increase in the number of Para Taekwondo events at Paris 2024 from 6 to 10.

 

As an inclusive and accessible sport, with minimal equipment required, Taekwondo has proven to be a sport which provides medal opportunities for smaller nations.

 

Chinese Taipei, Cote d’Ivoire and Jordan have all won their first ever Olympic gold medals in any sport through Taekwondo. Afghanistan, Gabon, and Vietnam all won their first ever Olympic medals of any colour through Taekwondo.

 

The accessibility of the sport and the values it instils in its practitioners, has been a key driver in its success within refugee communities. World Taekwondo has had a long-term commitment to using Taekwondo to contribute to humanitarian causes and created the Taekwondo Humanitarian Foundation (THF) to empower refugees and displaced people around the world through Taekwondo. At the Tokyo 2020 Olympic Games, Taekwondo had the third highest number of refugee athletes and also had a refugee athlete at the Paralympic Games.

 

World Taekwondo is committed to matching the excellence of its athletes off the mat and has undertaken a comprehensive process of governance reform over the last four years. Its progress has been recognised in the ASOIF Review of International Federation Governance which has seen it move from group C to B to A2 – the second highest ranking. World Taekwondo is aiming to become a leading International Federation in good governance and sustainability and move into the A1 group.

 

 

 

 

태권도 2028 LA 올림픽 종목 최종 확정

 

'

2000년 시드니올림픽 이후 8회 연속 올림픽 정식 종목'

 

태권도가 2028LA에서 열리는 하계올림픽에서도 정식 종목으로 확정됐다.

 

국제올림픽위원회(IOC)23일 베이징에서 열린 139차 총회에서 2028년 하계올림픽에서 치를 태권도를 포함한 28개 종목을 최종 확정했다.  

 

태권도는 지난 1994년 파리 IOC 총회에서 2000 시드니 올림픽 정식종목으로 채택된 이후 아테네, 베이징, 런던, 리우, 도쿄 그리고 2024년 파리에 이어 LA까지 8회 연속 올림픽 무대에 서게됐다.

 

조정원 세계태권도연맹(WT) 총재는 “8회 연속 올림픽 정식 종목의 쾌거는 모든 분들의 성원과 노력의 결과라고 감사를 전하며 무도는 변하면 안되지만 스포츠는 변해야 살아남는다. 2024년 파리 올림픽에서 더욱 새로운 태권도를 선보일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WT는 판정시비를 일소하기 위해 2012 런던 올림픽에서 전자호구 시스템과 비디오판독제도를 도입하고 박진감 넘치는 경기 운영을 위해 득점제도, 선수 복장, 중계방송기법 등에서 끊임없는 개혁과 변화를 추구해왔다.

 

지난해 열린 도쿄 올림픽 기간중 미국 뉴욕타임스는 태권도는 스포츠 세계에서 가장 관대한 종목이다라고 평했다. 태권도가 스포츠 약소국에 꿈과 희망을 주고 올림픽 변방국 선수들도 금메달을 꿈꿀 수 있는 종목이라는 게 이유였다.  

 

세계화, 대중화에 성공한 태권도가 올림픽 정신인 다양성 실현에도 큰 몫을 하고 있다는 것을 입증한 것이다.

 

태권도는 그동안 올림픽뿐만 아니라 아시안게임, 팬아메리칸게임, 아프리칸게임, 퍼시픽게임 및 유러피언게임 등 대륙종합경기대회의 정식종목으로 선택되었고, 지난해 바티칸 시국이 WT 회원국으로 합류해 가맹 회원국수가 211개인 글로벌 스포츠로서 확고히 자리매김했다.

 

WT2020년 하계올림픽종목국제연맹연합회(ASOIF)가 실시한 거버넌스 평가 지표에서 상위 2번째인 A2등급을 받아 모범적인 국제연맹으로서 위치도 인정받았다.

 

또한 지난해 11월 국제장애인올림픽위원회(IPC) 2024년 파리장애인올림픽 태권도 경기의 금메달 수를 6개에서 10개로, 참가선수규모도 72명에서 120명으로 확대함으로써 장애인올림픽에서도 한층 높아진 태권도의 위상이 확인된 바 있다.

 

Comment>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5039825542747561&id=100001604951101

 

WTU-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더보기

이전 1/31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