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News > 한국어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VOD)2022 Goyang World Poomsae Championships Closing
고양 2022 세계태권도 품새선수권대회 폐막식에서 한국은 금메달 20개를 획득했고, 대만 금 4개, 스페인과 미국이 각각 금 3개씩을 획득
기사입력: 2022/04/25 [13:19] ⓒ wtu
WTU

  © WTU

 

  © WTU

 

  © WTU

 

April 24, 2022, WT, GOYANG World Taekwondo has held a total of 12 World Poomsae Championships since the inaugural event in 2006 - and following their victory in Goyang today, Team Korea has won every one of them.

 

At the close of the Goyang 2022 World Taekwondo Poomsae Championships, with four days of competition over and done, Korea had won 20 gold medals, followed by Chinese Taipei with four, Spain and USA with three each. The top teams of the event were named as Korea, followed by Chinese Taipei, USA, Spain and Iran. 

 

  © Kim Sang-jin, head of the Korean national team (WTU)

In addition to the countries mentioned above, Denmark, Iran, Mexico, Peru, the Philippines and World Taekwondo each took home one gold medal. Overall, 24 separate teams won medals.

 

The end of the championship also saw various MVPs being named.

 

The male MVP for recognized Poomsae was Wan-jin Kang of Korea, who won the Recognized Individual Male Under 30 category. The female MVP for recognized Poomsae was Eva Sanderson of Denmark, who won the Recognized Individual Female Under 30 category. 

 

The female MVP for freestyle Poomsae was Ye-eun Cha of Korea, who took the title in the Freestyle Individual Over 17 division. The male MVP for freestyle Poomsae was Nam-hoon Lee, also of Korea, who captured the Freestyle Individual Male Over 17 title.

 

The best coach, male team, was Korea’s Myung-hwan Cha. The best coach, female team, was Jinho Lee of Chinese Taipei.

 

The best male referee was Yong-won Jeong of Korea. The best female referee was Nesibe Altun of Turkey.

 

The winner of the active participation prize was Team Colombia. The winner of the best fighting spirit award was – to nobody’s surprise – Team Ukraine.

 

The host nation of the next World Taekwondo Poomsae Championship, set for 2024, remains to be chosen.

 

 

21일부터 나흘간 열린 이번 WT 2022 고양 세계태권도품새선수권대회에는 역대 최다인 63개국에서 선수 760, 임원 224명이 참가했다.

한국선수단이 15년 만에 안방에서 열린 세계태권도품새선수권대회에서 12회 연속 종합우승을 달성했다.

 

한국 대표팀은 24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막을 내린 2022 고양 세계태권도품새선수권대회에서 총 36개 부문 중 30개 부문에 출전해 금메달 20, 은메달 6, 동메달 2개를 획득하고 종합우승을 차지했다.

  

대회 종합 준우승은 대만(4, 8, 7)이 차지했다. 3위에는 미국(3, 8, 16)이 차지했다.

 

공인품새 최우수선수(MVP)는 남자 개인전(30세 이하) 금메달리스트인 우리나라의 강완진(도복소리태권도장)과 여자 개인전(30세 이하) 우승자인 덴마크의 에바 샌더슨이 수상했다.

 

자유품새 최우수선수상은 남녀 개인전(17세 초과) 우승자인 이남훈(용인대)과 차예은(경희대).

 

우크라이나 선수단은 감투상을 받았다.

 

  © WT 2022 고양 세계태권도품새선수대회 부문별 최우수선수들. 왼쪽부터 자유품새 이남훈, 차예은과 공인품새 에바 샌더슨(덴마크), 강완진 (WTU)

 

  © WTU

 

Comment>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5252493934814053&id=100001604951101

 

                              WTU-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더보기

이전 1/31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