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News > 한국어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photos) Kim Un-yong Sports Committee, will hold an appointment ceremony and press conference for the organizing committee of the '2024 Kim Un-yong Cu

김운용스포츠위원회, ‘2024김운용컵국제오픈태권도대회’ 조직위원회 임명식 및 기자간담회 개최

- 8월 17일부터 20일까지 전라북도 무주군 태권도원에서 개최
- 위원회의 법적하자가 있다면 대회를 치룰 수가 없다
- 박무열 대회장, 2억원 통큰 후원
기사입력: 2024/07/06 [17:13] ⓒ wtu
WTU

© (R)Park Moo-yeol, the president of the championships (President of Yeongnam ENG Co., Ltd), is delivering about 160.000 Dollars donations to Chairman Choi Jae-chun. (오른쪽)박무열 대회장(영남 이엔지 회장)이 최재춘 위원장에게 2억원의 후원금을 전달하고 있다 (WTU)

 

Kim Un-yong Sports Committee, will hold an appointment ceremony and press conference for the organizing committee of the '2024 Kim Un-yong Cup International Open Taekwondo championships'

 

At 4 p.m. on the 5th at Rosemary Hall on the first floor of Samjeong Hotel in Gangnam-gu, Seoul, the Kim un-yong Sports Committee (KUYSC, President Choi Jae-chun) held a ceremony and press conference for the appointment of the organizing committee of the "2024 Kim Management Cup International Open Taekwondo Competition" to be held at Taekwondowon in Muju-gun, Jeollabuk-do from August 17 to 20.

 

© From left, Choi Jae Chun, Park Moo Yeol, and Kim Tae Ho 왼쪽부터 최재춘 위원장, 박무열 대회장 그리고 김태호 조직위원장 (WTU)

The appointment ceremony, which was hosted by Baek Jong-ho, director of the Gyeonggi and International Affairs Bureau, was attended by about 50 people, including Choi Jae-chun, chairman of the Kim Un-yong Sports Committee, Park Moo-yeol, chairman of the 2023 Jang Dae-sik, chairman of the organizing committee, Kim Hyung-soo, standing advisor and advisory committee, chairman Kim Jung-yong, secretary-general Lim Jae-hyun and executives, new chairmen and executives of each division of the technical committee, actor Kim Jung-tae, public relations ambassador, and press corps.

 

He then delivered donations, commissioned public relations ambassadors, and presented certificates of appointment.

 

President Choi Jae-chun, who made his first greeting, said in a greeting, "I would like to thank the distinguished guests, both inside and outside, for attending despite their busy schedule. As you know well, President Kim Un-yong prepares for the event every year to commemorate the founding of Kukkiwon, World Taekwondo Federation, and the adoption of Taekwondo as an official Olympic sport. In addition, he added, "I would like to thank you for your hard work, including Park Moo-yeol, the president of the 2020 Kim Un-yong Cup International Open Taekwondo Competition," and added, "I will do my best for a successful competition."

 

Jang Dae-sik, 2023president of the championship sai, "When I see Chairman Choi Jae-chun's leadership, he is very passionate. Thank you for preparing for this competition, and I hope you will prepare well and have a successful competition this year. I will also show my utmost passion for a successful competition."

 

Park Moo-yeol, president of the championships sai, "I would like to thank everyone who is preparing for this year's event, especially Chairman Choi Jae-chun. I will do my best to ensure the successful hosting of this event."

 

Kim Tae-ho, chairman of the organizing committee, sai, "I am well aware of what I have to do as I assumed an important post in this competition.

 

press conference

Q: Continued legal issues are being issued to your committee. What is the current situation?

A: Right now, everything is in a smooth tie. There are some rumors that there still seem to be legal defects in the contest, but if there are, the contest cannot be held. It will also maintain Kim un-yong spirit through closer communication with his family and is considering inviting his family members, including his daughter.

 

Q; I heard there are difficulties due to budget problems every year?

A: Until last year, there was support from the Kukkiwon. Currently, it is supported by Jeollabuk-do and Muju-gun. We also believe that the budget issue will be smooth amid inquiries about attracting overseas competitions and positive consultations with local governments.

 

Q: Park Moo-yeol, the president of the championships, is supporting this championships through both sides, such as large sponsorship, what is the special reason?

A: I was a ssireum player when I was in school and served as the senior vice president of the Busan Ssireum Association, and my son is a Taekwondo man. I think the government should support the Kim Un-yong Cup International Open Taekwondo Championships. Although I was in the ssireum world, I know the value of Taekwondo better than anyone else. In particular, the Kim Un-yong Cup International Open Taekwondo Championship should develop into an international competition and deeply plant Korean traditional culture. On the other hand, furthermore, Taekwondo should be designated as UNESCO. We will have the international status of the competition and become a ingredient in UNESCO's registration.

 

Q. What role is Kim Tae-ho, the chairman of the organizing committee, focusing on?

A: I have been a Taekwondo player since I was a student. He served as a city council member in Gangnam-gu with the strength of the sports community. Currently, applications for the Kim Un-yong Cup International Open Taekwondo Competition are being received from many countries around the world. I will concentrate on securing a stable budget every year with the organizing committee by maximizing my capabilities.

 

Q: What's the difference from other competitions? and What's the consideration or support for the overseas players?

A: We are preparing K-POP, K-food, and Korean Taekwondo national level from athletes to enjoy and learn, and we are thoroughly preparing for safe transportation from Incheon International Airport to Muju.

 

Finally, we took a commemorative photo and finished the day's event.


Meanwhile, the Kim Un-yong Sports Committee was founded in 2016 and has held a total of Six times Kim Un-yong Cup International Open Taekwondo championships from 2017 to 2023, and is preparing for Seven times championship in 2024 this year. It has established itself as the best championships in name and reality, with 3,000 competitors from 55 countries in 2018, 6,000 competitors from 62 countries in 2019, and 4,000 competitors from 65 countries in 2023.

 

In addition, the Kim Un-yong Sports Committee has opened more than 20 overseas branches and has been operating so far, and has successfully completed the Kim Un-yong Cup championships six times abroad, including the United States, China, and Europe. In the future, we are preparing additionally in Arab countries and South America, including Saudi Arabia and Mexico.

 

In addition, for the first time in the domestic business, the Kim Un-yong Cup Breaking Championships was held in Gimhae City, Gyeongsangnam-do, for about 1,000 competitors to participate in a single game. It is scheduled to be held in November this year, followed by India in December and New York in February next year.

 

The Kim Un-yong Sports Committee serves as a bridge between fostering a wide range of domestic and foreign talents and international sports diplomacy to promote Taekwondo, Korea's first Korean culture, and establish itself as a world-class martial arts sport, in support of honorary President Kim Un-yong.

 

*Kim Un-yong Sports Committee's website>

http://taekwonin.com/kuysc2024/

 

Comment>https://www.facebook.com/100001604951101/posts/pfbid0yCKvuWT6R63W9t2eP5RXHcLoz7vQiFQpV3p2PucQrjPBxqozJzgYxzYMbh99973cl/

 

 

-김운용스포츠위원회, ‘2024김운용컵국제오픈태권도대회조직위원회 임명식 및 기자간담회 개최-

 

지난 5일 오후4시 서울시 강남구 삼정호텔 1층 로즈마리홀에서 김운용스포츠위원회(KUYSC, 위원장 최재춘)가 오는 817일부터 20일까지 전라북도 무주군 태권도원에서 개최되는 ‘2024김운용컵국제오픈태권도대회조직위원회 임명장수여식 및 기자간담회를 가졌다.

 

백종호 경기,국제국장의 사회를 맡은 이날 임명식에는 김운용스포츠위원회 최재춘 위원장, 박무열 대회장, 2023년 장대식 대회장, 김태호 조직위원장, 김형수 상임고문과 고문단, 김정용 자문위원장과 위원단, 임재현 사무총장과 임원들, 기술위원회 각분과 신임 위원장 및 임원 단, 영화배우 김정태 홍보대사 그리고 기자단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민의례를 시작으로 내빈소개와 고 김운용 총재의 공로 발자취 영상상영으로 진행되었다.

 

이어 후원금 전달, 홍보대사 위촉, 임명장 수여식을 진행했다.

 

최재춘 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바쁜 와중에도 이렇게 참석해주신 내,외 귀빈들께 감사드린다. 잘 아시다시피 김운용 총재님은 국기원, 세계태권도연맹 창립과 태권도를 올림픽 정식종목으로 채택시킨 공로를 기리고자 매년 대회를 준비하고 있다. 또한 2024김운용컵국제오픈태권도대회 박무열 대회장님 등 수고해 주시는 여러분께 감사드리다.“아울러 성공적인 대회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어 장대식 전 대회장은 "이번 대회를 준비해주신 여러분들께 감사드리며, 올해도 잘 준비해 성공적인 대회가 되길 바란다. 저도 성공적인 대회를 위해 최대한 열정을 보이겠다."고 말했다.

 

이어 박무열 대회장은 올해 대회를 준비해 주시는 모든분께 감사드리며 특히 최재춘 위원장님께 감사드린다. 이번 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최대한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김태호 조직위원장은 이번 대회 중요 직책을 맡아 제가 해야 할 일을 잘 알고 있다. 우선 안전하게 대회를 치루며 역사에 좋은 대회로 기록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자 질의응답:

Q: 귀 위원회에 지속적인 법적 문제가 발행하고 있다. 현재 상황은 어떤가?

A: 현재는 모든 것이 원만하게 매듭됐다. 다만 항간에 아직 법적인 하자가 있는 것 같은 일부의 유언비어가 있으나 만약 법적하자가 있다면 대회를 치룰 수가 없다. 아울러 김운용 총재님의 가족과 더욱 긴밀한 소통을 통해 대회가 지속적으로 잘 이어지게 할 것이며 김운용 총재님의 정신을 유지하고 또한 따님 등 그 가족분들을 대회에 초정하는 것도 고려하고 있다.

 

Q; 매년 예산의 문제로 어려움이 있다고 하는데?

A: 작년까지는 국기원 지원이 있었다. 현재는 전라북도와 무주군의 지원을 받고 있다. 또한 해외 대회유치 문의와 각 지자체와 긍정적인 협의 속에 예산 문제는 원할 할 것으로 보고 있다.

  

Q: 박무열 대회장님께서는 통 큰 후원 등 물심양면으로 이번 대회를 지원하고 계시는데 특별한 계기가 무엇인가?

A: 저는 학창시절 씨름선수 출신으로 부산시 씨름협회 수석부회장을 역임했으며 제 아들은 태권도인이다. 김운용컵국제오픈태권도대회는 정부차원에서 지원이 이뤄져야 된다고 생각한다. 저는 태권도의 가치를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 특히, 김운용컵국제오픈태권도대회는 국제적 대회로 발전하여 우리나라의 전통문화를 세계에 뿌리 깊게 심어야 한다. 한편, 더 나아가 태권도가 유네스코에 지정되어야 한다. 저는 대회의 국제적 위상을 갖추고 유네스코 등재에 밀알이 되겠다.

 

Q: 김태호 조직위원장님은 어떤 역할에 중점을 두고 인는가?

A: 저는 학창시절 때부터 태권도 선수생활을 한 사람으로서 체육계에 힘을 얻어 강남구 시의원을 지냈다. 현재 세계 여러나라에서 김운용컵국제오픈태권도대회 유치 신청이 들어오고 있다. 제가 갖고 있는 역량을 최대한 발히하여 조직위와 함께 매년 안정적인 예산확보에 전념하겠다.

 

Q: 타 대회와 차이점과 해외 참가 선수단들의 배려나 지원은?

A: K-POP, 한국음식 그리고 한국의 태권도 국가 대표급 선수들을 초빙하여 즐기며 배울 수 있는 시간을 준비하고 있다, 또한 해외 선수단은 인천공항에서 무주까지 안전한 수송에 철저한 준비를 다하고 있다.

 

끝으로 기념사진 촬영을 하며 이날의 행사를 마쳤다.


한편, 사단법인 김운용스포츠위원회는 2016년 창립하여 2017년부터 2023년까지 김운용컵국제오픈태권도대회를 총 6회를 실시 하였으며 올해 2024년 7회 대회를 준비하고 있다. 2018년 55개국 3천명 , 2019년 62개국 6천명 , 2023년 65개국 4천명이 참가하는 명실상부한 최고의 대회로 자리 매김 하였습니다.

 

또한 김운용스포츠위원회는 해외 20여개 지부를 개설하여 현재까지 운영중에 있으며 미국,중국,유럽 등 현재까지 김운용컵 대회를 해외에서 6회를 진행하며 성황리에 마친 바 있다. 앞으로도 사우디 아라비아, 멕시코 등 아랍권과 남미에서 추가로 준비 중에 있다.

 

국내 사업에는 단일 종목 최초로 경남 김해에서 김운용컵격파챔피언쉽을 실시하여 하루 경기에 천여명이 참가하는 성과를 이루었다. 이어 올 11월에도 개최 예정이며 12월에는 인도, 내년 2월 뉴욕에서 개최가 확정 되었다.

 

김운용스포츠위원회는 김운용 명예위원장의 유지를 받들고 우리나라 최초의 한류 문화인 태권도를 널리 알리고 세계적인 무도스포츠로 자리 잡기 위해 폭넓은 국내외 인재양성과 국제스포츠 외교의 가교 역할을 하고 있다.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 WTU

 

Comment>https://www.facebook.com/100001604951101/posts/pfbid0yCKvuWT6R63W9t2eP5RXHcLoz7vQiFQpV3p2PucQrjPBxqozJzgYxzYMbh99973cl/

 

WTU-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더보기

이전 1/31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