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News > 한국어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GTA,제102회 전국체전 태권도 겨루기 최종선발전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전격 취소
3일~ 4일 양일간 가평군 한석봉체육관에서 경기 진행을 위한 모든 준비를 마친 상태에서 신속 조치
기사입력: 2021/07/06 [14:57] ⓒ wtu
WTU

  © WTU

 

경기도태권도협회(회장 김경덕 이하 GTA)가 주관,주최한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태권도 겨루기 부문 경기도 대표 최종선발전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전격 취소됐다.

 

GTA3~ 4일 양일간 가평군 한석봉체육관에서 경기 진행을 위한 모든 준비를 마친 상태였다.

 

하지만 출전을 준비한 한 고등부의 모 선수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런 확진자 발생을 보고받은 김회장은 즉각 대회를 취소하고 평소 준비한 매뉴얼에 따라 후속 조취를 취했다.

 

확진자의 경로 추적에서는 최근 경기도에서 영어 원어민 강사의 감염자와 한 선수가 동선이 겹친 것으로 확인됐다.

 

결국 GTA2주간의 추가 감염상황을 보고 추후 대회를 다시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한편 GTA는 올해 전국의 이목을 집중받으며 두 번의 대회를 치루는 동안 모든 관계자들이 대회전 PCR 검사 결과에서 양성 판정을 확인하며 철저히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완벽한 대회를 치룬 바 있다.

 

GTA는 동 대회를 오는 22(목)부터 23(금)까지 동 장소에서 재 개최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     © GTA가 지난 6월 5일부터 9일까지 5일간 치룬 43회 협회장기 대회에서 철저한 방역 검사를        실시하는 모습 (WTU)

 

WTU-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wtu.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더보기

이전 1/31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